Navigation Menu

멕시코 언론은 “이번 회담이 성공하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 위원장 간의 두 번째 만남을 위한 길을 열 수 있다”며 관심을 보였다. 엘 우니베르살, 엑셀시오르, 텔레비사 방송 등 멕시코 주요 언론은 국제면 등을 통해 김 위원장 부부가 평양 순안 공항에 직접 나와 문 대통령 부부를 환영한 사실을 보도하며 이같이 전했다. 일간 밀레니오는 특히 “문 대통령이 평양에서 김 위원장과 적어도 두 차례 만날 예정”이라면서 “문 대통령이 다음 주 유엔 총회에서 트럼프 미 대통령에게 제시할 수 있는 비핵화와 관련한 중요한 조처를 하도록 김 위원장을 설득하려고 노력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또...

Read More

입항 환영식에는 김도현 주베트남 대사와 현지 교민, 베트남군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문무대왕함은 오는 송고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미국 정부가 2천억달러 규모의 중국 제품에 추가로 관세를 부과하기로 하면서 미중 무역전쟁이 전면전으로 번진 가운데 리커창 중국 총리가 협상을 통해 분쟁을 해결하자는 유화적인 메시지를 미국 측에 공개적으로 발신했다. 리 총리는 19일 “분쟁은 협상을 통해 풀어나가야 하며 어떠한 일방주의도 가시적인 해결책을 제시할 수 없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중국 톈진에서 열린 제12회 ‘하계 다보스포럼’ 기조연설을 통해 “우리는 다자주의와 자유무역이라는 기본 원칙을...

Read More

하지만 이시바 전 간사장이 지방 당원들의 표심 싸움에서 선전하는 것으로 알려져 아베 총리가 당초 예상한 ‘압승’을 거두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아베 총리 진영에선 이시바 전 간사장이 목표대로 의원 표와 당원 표를 더해 총 송고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브라질 대선이 20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판세가 2강 구도로 흘러갈 조짐을 보이고 있다. 여론조사업체 MDA가 전국교통연맹(CNT)의 의뢰로 진행해 17일(현지시간) 발표한 대선후보 투표의향 조사 결과 극우 성향 사회자유당(PSL) 자이르 보우소나루 후보가 28.2%로 선두를 유지한 가운데 좌파 노동자당(PT) 페르난두 아다지 후보가 17.6%로...

Read More

“영변 핵시설 폐기 가능성까지 언급”…”美, 양보 조처해야”(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의 한반도 전문가들은 19일(현지시간) 3차 남북정상회담 결과를 상당한 성과라고 평가하면서도 미국이 북한의 양보에 상응하는 화답 조처를 할 지엔 의문을 표시했다. 러시아 과학아카데미 산하 ‘경제연구소’ 아시아전략센터 게오르기 톨로라야 소장은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평양 남북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예상보다 더 큰 성과를 냈다”며 “특히 문재인 대통령이 스스로 부과했던 과제를 충분히 이행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Read More

송고헤일리 美대사 주장 반박…”美가 안보리 자국 통제하에 두려해”(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 외무부가 19일(현지시간)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의 활동을 러시아가 방해했다는 미국의 비난을 공식적으로 반박하고 나섰다. 외무부는 이날 공보실 명의의 논평을 통해 지난 17일 안보리 회의에서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가 러시아의 대북 제재 체제 훼손을 조목조목 거론한 사실을 상기시키며 이는 근거 없는 억지 주장이라고 반박했다. (서울=연합뉴스) 성기홍 논설위원 = 시대의 변화를 읽지 못하고 행동하지 않는 정치는 궤멸한다. 6·13 지방선거의 교훈이다. 민심은 자유한국당에 ‘정치적...

Read More